이펀컴퍼니, ‘DX: 신 세기의 전쟁’ 국내 서비스명 확정
상태바
이펀컴퍼니, ‘DX: 신 세기의 전쟁’ 국내 서비스명 확정
  • 신장현 기자
  • 승인 2019.08.14 14:4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근미래 배경의 스타일리쉬 전투 지향 MMO RPG

[e스포츠투데이 신장현 기자] 이펀컴퍼니(Efun Company Limited)는 로옹엔터테인먼트가 개발한 모바일 MMORPG <용족환상(龙族幻想)>의 국내 서비스명을 <DX: 신 세기의 전쟁>으로 확정했다고 13일 밝혔다.

<DX: 신 세기의 전쟁>은 중국에서 텐센트가 먼저 서비스를 시작하며 사전예약자 1,200만명, 앱스토어 사전 다운로드 인기순위 1위, 정식 출시 하루만에 앱스토어 최고매출 5위, 정식 출시 4일만에 최고매출 1위 등 다양한 기록을 써 내려가며 인기리에 서비스 중이다.

<DX: 신 세기의 전쟁>은 가까운 미래를 배경으로 현대와 미래의 복합적인 스타일리쉬 전투를 즐길 수 있는 모바일 MMORPG이다. 언리얼엔진4의 사실적인 그래픽으로 게임의 배경부터 캐릭터, 캐릭터의 액션과 스킬까지 섬세하게 표현해 재미를 느끼게 한다.

전투 콘텐츠로는 다른 이용자와 파티를 맺어 보스를 격파하고 풍부한 경험치를 비롯한 보상을 받을 수 있는 PVE 던전부터 다수의 이용자가 함께 참여하는 레이드, 대규모 길드전과 자유 PVP 등이 있어 스타일리쉬 액션과 전투에 끊임없이 몰입할 수 있다.

금일 국내 서비스명을 <DX: 신 세기의 전쟁>으로 확정하면서 최초로 컨셉아트도 공개했다. 이번에 공개된 컨셉아트에서는 <DX: 신 세기의 전쟁>의 세계관과 배경을 미리 확인할 수 있으며, 이를 통해 게임의 주목도를 높이고 기대감을 갖게 한다.

이펀컴퍼니 관계자는 “가까운 미래의 스타일리쉬 액션을 즐길 수 있는 용족환상의 국내 서비스명을 <DX: 신 세기의 전쟁>으로 정했다”라며, “국내 서비스명도 정해진만큼 정식 출시까지 더욱 박차를 가할 테니 계속해서 게임에 대한 관심과 기대를 부탁드린다”라고 전했다.
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포토뉴스
인기영상